본문 바로가기

송강당 제품

100년 전통이 빛나는 송강당의 특별함

HOME 전체 상품건강차

화련 30포 요약정보 및 구매

다시 찾아온 봄날, 아름다움이 깨어나다 눈부시게 빛날 여성의 건강 솔루션!

카카오링크 공유

상품 선택옵션 0 개, 추가옵션 0 개

제조사 / 브랜드 송강F&B / 송강당
판매가격 132,000원
회원가격 125,000원  (로그인 후 회원가격 적용)
포인트 구매금액(추가옵션 제외)의 3%
배송비 주문시 결제

선택된 옵션

  • 화련 30포
찜하기

상품 정보

상품 상세설명

da50402f973efb9bf738027cb106725b_1564727134_72.jpg

관련상품

사용후기

  1. 맛 없을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괜찮은 맛이네염

    쌍화탕 맛이랑 비슷해요

    패키지도 이뻐가지고 나중에 선물용으로도 괜찮을 것 같아여

  2. 어머니 생신선물로 구매했어요 ㅎㅎ,, 제대로 된 선물은 이번이 처음이라 기대되네요.

  3. 집안 행사가 유난히 많은 달 이기도 하고 갱년기가 왔는지 물어보기도 뭐해서 일단 선물로 구매 했습니다.

    포장도 잘 되어 와서 고맙다는 말을 들어 더욱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.

    색깔도 이쁘니 집사람만을 위한 제품인거 같아 지나다니며 볼 때 마다 뿌듯합니다.  

상품문의

  1. 문의내용 Q

    마시는 온도는 안나와 있는거 같은데 차게 먹는게 좋은가요 따뜻하게 먹는게 좋은가요 ? 

    답변 A

    안녕하세요. 송강당 입니다.

     

    기호에 따라 차게도 따뜻하게도 드셔도 좋습니다. 

     

    단 따뜻하게 드실 때에는 파우치에 직접 열을 가하여 데워주시는 것은 피해주세요.

     

    감사합니다.

안내사항

배송안내
배송업체명 cj대한통운
상품 및 배송문의 고객센터 문의 : 02-512-1920 / 택배고객센터 : 1588-1255
반품처 06787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8길 15-4 다소빌딩 2층
배송기간 업체 상품 출고일로부터령1~3일 이내 수령 가능 (토,일 공휴일제외). 도서산간 지역 7일이내 수령
배송비 3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
3만원 미만 구매시 3,000원 배송비 추가
(단, 제주 및 일부 도서 산간지역의 경우 고객 부담으로 추가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,)
해외배송 배송비는 제품의 무게에 따라 배송국가별 적용되며 고객님께서 부담하게 됩니다. (우체국EMS이용)
구매제품 주문서작성 및 입금완료 후 고객센터 문의 02-512-1920 바랍니다.
배송기간은 재고의 유무, 배송지역의 택배사 사정에 따라 1~2일 추가될 수 있습니다.
추석,설 등에는 주문량 증가로 배송시일이 다소 길어질 수 있습니다.
결제안내
결제방식 무통장입금, 신용카드
(결제대금이 주문내역과 일치하지 않을 경우 입금확인이 지연되어 배송이 원활하게 이루어지지 않으니 이점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.)
교환/반품 안내
교환/반품 기간 고객님의 단순변심으로 교환·반품은 실제 상품등을 수령하신 날부터 7일이내 가능합니다.
수령하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 및 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제품 불량일 경우에는 수령하신 날로부터 3개월 이내, 이상 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가능합니다.
교환/반품 배송비 고객님의 단순변심으로 교환·반품을 하시는 경우에는 왕복 배송 비용 (6,000원)은 고객님이 부담하셔야 합니다. (단, 제주 및 일부 도서 산간지역의 경우 고객 부담으로 추가배송비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.)
정확한 반품·교환비는 반품·교환 접수 시 또는 고객센터로 문의 시 확인 가능합니다.
교환/반품불가 사유 온라인 구매 시 전자상거래 등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거하여 제품배송 후 7일이 경과 되었거나 제품이 훼손된 상태에서는 반품 및 교환 불가합니다.
포장을 개봉하여 사용하거나 또는 상품등의 가치가 훼손된 경우에는 교환/반품이 불가하오니 이 점 양해하여 주시기 바랍니다. 단,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을 개봉한 경우에는 교환/반품이 가능합니다.
※ 자세한 내용은 고객센터로 문의 바랍니다.

공통 카테고리

사이트 정보 및 SNS

상단으로

made by ggol creative in 2019.